10.11.12 콜드플레이 콘서트. 말말말.




어제도 썼지만. 콜드플레이 콘서트 티켓을 예약했습니다 :)


날짜는 11월 10일이고요.

스탠딩입니다.




저번 Viva la Vida 콘서트가 벌써 몇 년 전인데

또 콘서트를 볼 생각에 두근두근하네요.


뭐 기분은 좋은데 한편으로는 이런저런 걱정이 되는지라.












제가 3년인가 4년 전에 콜드플레이 콘서트들 다녀온 적이 있습니다.

그 때는 공연 장소가 Vector Arena였어요. (그때도 스탠딩 오홍홍)

Vector Arena 하면 오클랜드를 통틀어 뉴질랜드에서 제일 유명하고 또 보편화된 공연 venue입니다.

뉴질랜드를 방문하는 유명 가수라면 으례 오클랜드 공연은 Vector Arena로 잡기 마련이지요.


비욘세, Red Hot Chilly Peppers, 사이몬 가펑크, 그린데이, 라디오헤드, 레이디 가가...



일단 절대 작은 공연장은 아닙니다.

찾아보니 수용인원이 한 12000명 된다고 하네요.

그런데 저번 콜드플레이 공연 때는 순식간에 표가 매진되고 그래서 공연이 몇 번이나 추가되기를 반복했던 걸로 기억합니다.

그래서 콜드플레이 성님들 이번에는 Vector Arena로는 성이 안 차셨는 모양입니다.







그래서 이번에 Mt Smart Stadium이라는 다소 생소한 이름의 venue에서 공연을 하더라고요.

어딘지 몰라서 찾아봤더니 왜 생소한지 깨달았습니다.



네 그러니까 Mt Smart Stadium은 럭비경기장입니다.

당연히 Vector Arena보다 몇 배 큽니다.

Vector Arena가 수용인원 12000명? 웃습니다. Mt Smart는 수용인원 50000명입니다...

이렇게 큼직하다보니 보통 가수 공연하는 데에는 자주 쓰지 않습니다.

가수 공연 venue로 쓰인 일이 딱 두 있었는데 Big Day Out하고 U2 뉴질랜드 왔을 때랍니다.




공연장이 큰 데니까 좋지 않냐고요?

네 저도 좋아요. 다 좋아요. 그런데 문제가 딱 하나 있어요.


제가 스탠딩을 샀어요.

그리고 이게 seating plan이에요.



그러니까 약 2만명 가까이 되는 스탠딩이 단 한 구역에 들어가는 거에요.

그리고 스탠딩은 당일날 줄서있는 선착순이에요...


2만명 선착순

2만명 선착순

2만명 선착순


공연 다음날 뉴스에 누가 압사했다고 보도뜰듯

이 사람들는 생각이 있는거야 없는거야


그냥 콜드플레이 앞에서 보려면 전날부터 텐트치고 기다려야겠네요



ㅎㅏ....인생 빠이....

오늘부터 헬스다니면서 체력 좀 길러야겠다....